close

한국일보

오피니언
Los Angeles
커뮤니티
 
열린 마당
제목 고영태, 노승일, 박헌영, 김종, 차은택, 김성현 등의 상상.....
작성자 ibuprofen1

이날 검찰이 준비한 심문 내용은 대부분이
고영태, 노승일, 박헌영, 김종, 차은택, 김성현 등의 진술에 근거했다.

고영태나 차은택이 이런 취지의 진술을 했는데 사실인가요 라고 묻는 식이다.
이런 질문이 장시간 계속되자 최서원 피고인은 “그들의 진술을 토대로 상상을 하지 말고,
구체적인 증거를 대보라”며 검찰 측에 항의했다.

2017-04-20 10:43:56
► 이 글에 대한 독자들의 의견
1   bibliatell [ 2017-04-20 12:39:37 ] 

얘네들이 액스트라인건 맞아. 누가 모르나? 진짜는 다 숨었지. 그러니 사전에 딜하고 튀었어야지. 뭘 잘났다고 들어가나 들어가길. ㅋ

로그인 해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