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한국일보

오피니언
Los Angeles
커뮤니티
 
열린 마당
제목 대한민국 허물기와 김정은 허물기 어느 게 먼저?(펌)
작성자 yu41pak

==
김정은 정권 교체를 위한 작전의 알파와 오메가는 역시 韓-美 동맹의 공고화 여부다.
.
대한민국과 김정은 집단의 생사를 건 싸움, 반(反)인륜 범죄자 김정은을 상대로 한 대한민국 자유인들과 북한 주민들과, 김정은에 불만을 품기 시작했을 북한 엘리트들, 그리고 전 세계 문명국들의 일치된 투쟁은 결국 시간과 하는 투쟁이다.
.
김정은 집단과 그 동맹세력이 대한민국을 먼저 허무느냐,
아니면 대한민국과 그 동맹세력이 김정은 집단을 먼저 허무느냐의 시간싸움이다.
.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은 한국에서 중국을 향해 대북압박을 위한 중국의 협력을 촉구하면서 “시간이 얼마 남지 않았다”고 말했다.
.
몇 달 후면 김정은 집단이 핵-미사일 전력을 완비해 그것을 저지하려는 노력이 자칫 결정적인 골든타임을 놓칠 수도 있다는 긴박감을 표한 것이다.
.
매사엔 타이밍이라는 게 있기에, 이 골든타임의 임계점은 각일각 우리의 실기(失機) 없는 결단을 요구하며 카운트 디운을 하고 있다.
.
한반도 내부의 정세 역시 아슬아슬한 시간싸움의 양상을 보이고 있다. 미국과 국제사회의 강력한 대북제재로 김정은 집단은 재정적 고사(枯死) 지경에까지 몰릴 수 있다.
.
중국의 2중적인 자세로 인해 국제적인 대북 제재가 별 소용이 없으리란 진단도 있긴 하지만, 미국의 세컨더리 보이콧(제3자 제재)이 심화되고 북한에 대한 테러지원국 지정이 재연될 경우엔 김정은의 대내적 리더십은 급속히 추락할 수 있다.
.
그렇다고 대한민국 자유민주 진영의 처지가 김정은 집단의 처지보다 더 나을 건 하나도 없다. 아니, 오히려 더 나쁘다 할 수도 있다. 자유민주 정치권은 지금 총 붕괴, 지리멸렬, 민심 상실, 전의(戰意) 상실, 신념(信念) 고갈, 숙청상황 그 자체다.
.
자신들이 지지하는 후보를 찍기 위해 정치참여에 적극적으로 임하던 자유민주 유권자들은 장래에 대한 희망의 싹을 보지 못해 우울증과 체념에 빠져 있고,
.
대다수 일반대중은 자신들에게 앞으로 어떤 엄중한 사태가 닥쳐오고 있는지를 제대로 알지도 못하고 알려고 애쓰지도 않는다. 그저 태평무심한 채 매일을 무덤덤하게 살아갈 뿐이다.
.
이런 무기력과 무관심을 배경으로
“미국은 한반도 긴장 고조시키지 말라”
“사드 배치 철회하라”
“전쟁 미치광이 트럼프 방한 반대”
“대북제재 하지 말라”
“북-미 평화협정 체결하라는
‘거꾸로 선’ 외침들이 도심을 울리고 있고,
.
동맹국의 성조기가 불태워지는가 하면,
국빈이 지나가는 도로에 물병이 난무하는 해괴한 현상이
서울 한복판에서 버젓이 벌어지고 있다.
.
이게 김일성-김정일-김정은과 피투성이로 싸워온
대한민국 그 나라 정말 맞나?
.
이하 계속
아래 출처에서 보면 됩니다.
http://www.chogabje.com/board/column/view.asp?C_IDX=75493&C_CC=BC
===
류근일 2017/11/12
류근일의 탐미주의 클럽(cafe.daum.net/aestheticismclub)

2017-11-12 13:05:51
► 이 글에 대한 독자들의 의견
2   yu41pak [ 2017-11-13 08:58:57 ] 

원글엔 나의 글이 아래 두 줄 이왼 없습니다.
원안 그대로 입니다.
==
이하 계속
아래 출처에서 보면 됩니다.

1   bibliatell [ 2017-11-12 17:23:44 ] 

조갑제 영감탱이 글? 그렇치 뭐.

로그인 해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