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한국일보

오피니언
Los Angeles
커뮤니티
 
열린 마당
제목 적폐청산 / 정치보복
작성자 alexander

한때 (지금도 그렇지만) 이런말이 유행했다.
'한국은 대통령부터 동사무소 말단직원까지 모조리 썩었다' 라고.

그렇다면 이렇게 말한 본인은 안썩었다는 말인가?
이게 바로 똥묻은 개가 겨묻은개 나무라는 격이다.

후진국일수록 비리가 많다. 질서도 지키지 않는다.

권력과 돈 그리고 힘(폭력)을 이용해서 비리를 저지르는 일은
한국의 고질병이다. 한국에서 법을 지키며 사는것은 바보나
하는 짓이다. 라는 의식이 팽배해 있다.

권력을 이용해서 돈 벌수 있는 구멍이 훤히 보이는데,
그걸 외면하는 사람은 정직한게 아니고 바보다. 라는 의식이다.

비리를 저지르는 자를 엄벌에 처해야 한다고 목청을 높이는
사람도 자기가 그 자리에 있으면 똑같은 비리를 저지르게 되어있다.

한마디로 국민들의 의식수준 문제다.
국민의 선진국형 의식수준은 하루아침에 바뀌지 않는다.
오랫동안 교육을 통해서 점차적으로 바뀌어 져야 하는것이다.

지금 문재인 정권의 적폐청산 작업에 대해 맹바기는
'적폐청산을 가장한 정치보복이다' 라고 했다. 맞는 말이다.

조선시대때 부터 근대까지 정권이 바뀔때 마다 충신이 역적으로 변하는
사례를 수도없이 보아왔다. 문재인 정권은 그 어느때 보다
정치보복에 열을 올리고 있다.

절라도인들의 한풀이 정책은 성공한 셈이다.
왜 절라도냐고? 지금 각계각층 요직에 전대협 주사파 패거리들이
진을 치고 있는것만 봐도 짐작이 간다.

전대협 주사파들은 절라도가 원산지다.

바이블이 코에걸면 코걸이식 해석이 가능한것 처럼
한국의 법도 이현령 비현령식으로 지들 입맛대로 갖다 붙이며
인민재판을 하고 있는것이다.

다음 정권이 보수파로 바뀌면 문재인 정부 역시 적폐청산의
대상이 될것이다. 그래서 그것이 두려운 나며지 보수는 불태워
버려야 한다고 이해찬은 말하지 않았는가.

당장 코앞에 닥친 안보 문제나 경제는 뒷전이고, 과거 정부
잘못만 들추어 내고있는 현 정부를 보면 어이가 없다.

김관진 국방장관을 구속하는것은 맹바기를 감방에 쳐넣겠다는
신호로 밖에는 볼수없다. 박근혜 구속수사와 똑같은 방식이다.

물론 적폐는 청산되어야 마땅하다. 그러나 그 방법이 문제다.

역대 대통령은 하나같이 말로가 불행했다.
문재인 역시 말로가 불행해 지지 않으려면 지금의 인민재판식
적폐청산은 하지 말아야 마땅하다.

문재인 재임기간 ( 얼마나 갈지는 몰라도) 동안 청렴결백한
국정운영을 해서 깨끗한 정부로 역사에 기록되는것이 바로 적폐청산이다.

즉 적폐청산을 내로남불 식으로 할게 아니라, 과거 정부의 적폐를
타산지석으로 삼아 문재인 정부부터 깨끗하고 청렴결백한 정부가
되도록 노력하란 말이다.

똥묻은 개가 겨묻은 개를 나무라는 식의 적폐청산은 앞으로
끝없는 정치보복의 악순환만 거듭될것이다.

지금 문재인은 5000만 국민의 대통령이 아니라 촛불 대통령으로만
만 남는 반쪽짜리 대통령이다.

트럼프가 국회에서 연설한후 누가 한국 대통령인지 헷갈릴 정도로
문재인의 정체성에 문제를 제기하는 사람도 많다.

근시안적이고 단편적인 시각으로 것치례 쇼맨쉽만 발휘하는
문재인 정부, 적폐청산 하는 방법이 글러 먹었다.

과거 정부의 잘못을 케어내서 두들겨 팬다고 그때부터 나라가
깨끗해 질것만 같은가? 그때부터 온 국민의 병든 의식구조가
변할것 같은가?

다시한번 말하지만,
과거 정부의 잘못을 타산지석으로 삼아 문재인 정부는
적폐라는 소리를 듣지않고 깨끗하게 임기를 마치도록 노력하는것이
바로 진정한 적폐청산이라고 할수가 있는것이다.

------------------

윗글에 대한 댓글은 전면 사양한다.
comment disabled button 이 없는게 유감이다.

2017-11-13 06:51:09
► 이 글에 대한 독자들의 의견
9   ssangkall [ 2017-11-13 14:57:26 ] 

과정과 수단이 어쨌든 칼자루만 쥐면 장땡이라는 생각은 빨갱이식 사고라카이~ 갈갈갈...

8   bibliatell [ 2017-11-13 13:18:43 ] 

그리고 한 가지. 경기에 임하는 운동선수들을 보시게나. 지면 깨끗히 승복하는게 룰이고 패자는 말이 없어야 하지. 설사 그 경기가 공정치 않았다 해도 말이야. 경기가 끝나고 뒤에서 여러사람들이 궁시렁댈 수는 있겄지. 그렇다 해도 그 경기의 승부결과가 뒤집혀지진 않는다오. 그럼 그 다음 방법은 뭐냐? 다음엔 확실히 이기는 것이지. 그렇지 않고 계속 징징거리면 사람이 추해진다오. 트럼프도 대통을 하는데 뭔짓을 하던 민주당이 조용하잖오이까? 왜? 어차피 4년 동안 기다려야 하는 것이고 중간에 끌어내릴 수도 없는 것이고. 우리는 9년을 그렇게 멍든 가슴을 안고 살았오이다. 이제 6개월 지났는데 벌써 실신상태라면 어찌 10-20년을 기다리겠오이까? 짠합니다.

7   bibliatell [ 2017-11-13 13:05:19 ] 

거의 다 썩은 사과를 그냥 먹어야만 한다고 주장하는 알렉스. 물론 물이 너무 맑으면 물고기가 살기 힘들겄지. 진흙도 있고 개뻘도 있고 더러운 부분도 있어야겄지. 아무렴. 그래야 미꾸라지도 살고 바닦을 훍고 다니는 모래무지도 살고. 여기저기 싸질러 넣은 똥은 치워 뭣허나. 그냥 살짝 흙으로 덮고 살아도 되는 것 아닌가? 어차피 산다는게 깨끗한 놈, 더러운 놈, 지저분한 놈, 막 뒹굴며 사는 것 아닌가? 난 그런 대한민국을 원한다네(?) ㅎㅎㅎ

6   deborah9 [ 2017-11-13 09:36:53 ] 

I must leave the site now, ha ha ha...

5   deborah9 [ 2017-11-13 09:36:04 ] 

I take back #4, Not every creature is human because has human face, some of them are less than the animal, no knowledge of human behavior.

2 
로그인 해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