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한국일보

오피니언
Los Angeles
커뮤니티
 
열린 마당
제목 눈엣가시
작성자 dakshang

내 친구 이야기.

1970년대 가수 남진의 머리를 이발해준 준 이발소에서 오히려 1백만원을 남진에게 지불했다는 소식이 깡촌중의 깡촌 우리 동네에도 그 유명한 소식이 들려왔다. 당시 남진 나훈아 등은 우리의 우상이라 항상 부러워하였는데 이발을 하고도 오히려 돈을 받았다는 소식은 더욱이 깜작 놀랄 일이였다.

'정말 유명 인이 되면 별의 별 좋은 일이 생기는구나. 나쁜 일을 하면 나쁜 일이 생기고 좋은 일하면 좋은 일이 생기는 구나' 친구는 그것만 생각하고 살게 되었다는 이야기이다.

그래 틀린 말은 아니다.
나쁜 일에 손대는 일은 아주 쉬워 천리라도 지척이라는 생각들 때가 많이 있었고 나중에 조금 더 알았을 때는 나쁜 일이나 좋은 일이나 손대기는 쉬워도 그것에 대한 전문가가 된다는 것은 공부하는 것만큼이나 어렵다는 것을 한참이나 나중에 알게 되었다.

사실 이평이 한 짓거리를 보면 지탄받아야 될 만한 일들이 많다. 95년 고베지진에 위로금 보낸 것으로 시작하여 한국홍수, 대만, 하이티, 911, 동아시아 쓰나미, 2011 후쿠시마 쓰나미, 켈리포이아 화재, 등등 금일봉들을 보냈고 일본 역사왜곡 및 지역동포 권익신장 관련시위등에도 참여하여 정확한 횟수는 기록하지 않았으나 약 50여회에 달하며 그언제 2000년대는 그 무슨 쥐덫을 발명하여 미국일간지에 대서특필되었고 2002년 12월 삼성동 코엑스 빌딩에서 열린 ‘세계발명품전시대회’에서 그 쥐덫 출품하여 위생부분 3위 입상한 실적으로 그가 살던 타운을 한동안 떠들썩하게 한일도 있었다.

그랬으면 그 입 좀 조용하게 다물고 있었으면 좋았으련만 3위입상한 것을 자랑한다고 월드컵 국제대회에 한국은 4위, 자신은 국제 발명품대회에 3위라 하여 질시를 바가지로 받기도 했다.

하여간 이 친구 오지랖이 얼마나 넓은지 그러던 2005년3월, 시네마현의 독도조례 사건에 반발하여 독도홍보물 자체적으로 두해에 걸쳐 제작하여 독도홍보에도 앞장서왔으며 '독도 지킴이, 태극안의 독도, 평화존중, 한국해 선포'등 많은 작품들을 선 보였으며 무엇보다 독도의 근본적인 해결책을 제시하여 전 세계적으로 유명하게 되었다.

그가 제시한 아젠다에 엄청난 충격을 받은 평양측이 최근 북문을 열게 된 이유 중의 하나가 되었다는 관측이 알려지고 있는 가운데 그러하다고 모든 동포들이 다 이평을 시기하며 중상모략, 미워하는것은 아니나 '장물지대' 및 운동으로 짭짤한 사익을 누린 작자들에게는 눈엣가시 처럼 보일수도 있을 것인 즉 특히, Stupid 암컷 개.돼지들이 젤로스적으로 질척이는 현상도 볼수있어 그리 무료 하지만은 않은것 갓타.

2018-03-08 11:06:47
► 이 글에 대한 독자들의 의견
등록된 의견이 없습니다.
로그인 해주세요!
주간운세
시민권 취득 예상문제
운전면허 예상문제
  • 케이타운1번가 방문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