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한국일보

오피니언
Los Angeles
커뮤니티
 
열린 마당
제목 낙선의 이유
작성자 dakshang

지난달 26일 미 상원 외교위 민주당 간사인 밥 메넨데즈 의원과 코리 가드너 동아태소위원장이 '대북정책 감독 법안(S.3142)'을 공동 발의하였다. 공동 발의한 중요 문건은 '주한미군 철수는 협상불가' 그리고 북 핵 관련은 CVID 완전하고 검증 가능하며 돌이킬 수 없는 비핵화라고 명시하였으며, 법안은 대통령이 대북협상 진행 상황을 의회에 30일마다 정기적으로 보고할 것을 의무화 하였다.

미 의회의 이러한 법안과 관련하여 트럼프 측에서 자신이 추진하는 대북정책에 문 정권과 코드가 맞는 미주 교민들이 미 의회로 와서 자신의 대북 정책을 지지하며 '한반도 평화 슬로건으로 의회에 압력을 가해 주길 바란다. 는 말을 흘려 이에 약 700여명의 미주교민들이 7월11일 미 의회 간다는 소식을 한국 뉴스 브리핑 전문가가 전하고 있으며 여기에 '김동석'이라며 실명을 거론하는 걸로 봐서 '뉴욕시민 참여센터'인것 같다.

브리핑 진행자는 "미국까지 갔어도 제 정신 못 차리는가? 당신들은 미국에 사니까 강 건너 불구경이겠지만 한국에 사는 5천백만 명은 일이 잘못되면 모두 죽여요! 당신들 장난감이 아닙니다. 이 방송 들으시는 미국 동포 여러분들 주변에 그런 정신 줄 놓친 교민들 있으면 정신 차리라고 욕이라도 좀 해 달라" 는 호소를 하면서 "미국까지 갔어도 한국 정치 행태를 못 버리는 사람들, 안보를 걸어 놓고 벌이는 이러한 행태에 정말 분노를 느낀다." 며 일갈 하였다.

-----------------------------------------

그렇습니다 분노 할 만 하지요. 그러나 그 쪽으로 전화 연결이 되지 않고 어쩌다 연결되면 애들 장난치는 소리만 들리며 그쪽 집행자와 한마디 하기도 상당히 어려움이 있다는 것을 모르시는 가 봅니다.

그러고 얼마 전 제가 열당의 글을 통해 언급하였듯 "큰 도둑은 뉴욕 타운에 있으며 하수인은 한국 국회에 있다"는 말을 한적 있습니다 만 미주에서 벌이는 각종 애국 활동에 허울 좋은 슬로건이 많이 있는 것 같습니다.

본 글과 상관없는 듯 하지만 관련 있는 예를 하나 든다면 얼마 전 서울 시장 누가 선택 되었으며 누가 낙선 되었습니까?

김 후보의 낙선 이유가 어디엔가는 있겠지요.

2018-07-09 14:52:48
► 이 글에 대한 독자들의 의견
등록된 의견이 없습니다.
로그인 해주세요!
주간운세
시민권 취득 예상문제
운전면허 예상문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