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한국일보

오피니언
Los Angeles
커뮤니티
 
열린 마당
제목 2/9/2019년 OC한인회 노래자랑 파렴치한 심사위원
작성자 park5681

2/09/2019 년 오렌지 카운티에 있는 한인회관 신축 기념 노래자랑

자신의 이익을 위해 한인회를 이용하는 노래자랑 심사위원을 고발합니다.

한인회는 노래자랑 심사위원을 플러튼에 위치한 노래 교실을 운영하는
양현숙씨에게 예선 ,본선 을 심사위원을 하게 하는 큰 실수를 저질렀습다.

예선, 본선 다른 심사위원 두분도 있었지만 그분들은 모두 양현숙씨의 심사를 따른 것으로 보입니다.
한인회는 처음 행사를 광고할 당시 공정한 심사를하기 위해 노래교실 하는분은 심사위원으로 하지 않을 것을 광고했습니다.
하지만 양현숙노래교실을 운영하는 이유로 실력도 검증되지 않은 양현숙씨가 심사하게하고 자신의 노래교실 학생들을 대거 출연시키고 예선에서 모두 통과 시키고 본선에서는 4-5명 상을 받게하는 어이없고 웃지 못할 코메디를 만들어 냈습니다.
한인회관 신축을 위한 의미있는 첫번째 노래자랑은 그야말로 속임수와 미숙함으로 장식되고 우리 한인들은 개인의 이익을 위한 말도 안되는 행사에 이용당한 것입니다.
이렇게 불공정하고 파렴치한 심사위원을 내세우는 노래자랑은 다시는 이곳 우리 한인사회에 있어서는 안됩니다.
OC한인회는 한인을 위한 행사가 개인의 이익을 챙기는 그런 행사가 되지 않도록 심사숙고하시기 바랍니다.

2019-02-11 19:10:01
► 이 글에 대한 독자들의 의견
등록된 의견이 없습니다.
로그인 해주세요!
주간운세
시민권 취득 예상문제
운전면허 예상문제
  • 케이타운1번가 방문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