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한국일보

오피니언
Los Angeles
커뮤니티
 
종교마당
제목 너의 전생을 볼 때 너는 얼마나 답답할 것인가?
작성자 kaatchan

도마복음84절 예수께서 말했다 너희가 너희의 모습을 볼 때에 너는 기뻐하지만 너희 죽는 것도 아니고 드러난 것도 아닌 전생에 존재하던 너희 형상(혼)을 볼 때 너희는 얼마나 답답할 것인가? 예수님은 오늘날기독교가 부정하는“전생“에 대해서 말씀하고 있습니다, 예수님은 신약성경복음서를 통해서도 이미“전생“에 대하여 말씀하셨고 성경 여러 곳에서“전생과 윤회“에 대해서 말씀 하십니다 그런데 예수님을 믿는 오늘날기독교신학자들이 예수님이 말씀하시는“전생과 윤회”를 부정하는 것은 곧 하나님을 부정하는 것입니다 예수님께서 말씀하시는“전생과 윤회”에 대한 말씀을 살펴보겠습니다,
 
말라기4:5-6보라 여호와의 크고 두려운 날이 이르기 전에 내가 선지자 엘리야를 너희에게 보내리니 그가 아버지의 마음을 자녀에게로 돌이키게 하고 자녀들의 마음을 그들의 아버지에게로 돌이키게 하리라 돌이키지 아니하면 두렵건대 내가 와서 저주로 그 땅을 칠까 하노라 하시니라 말라기 선지자를 통해서 선지자“엘리야”가 다시 온다고 예언 하였으며 예언한데로“전생“에 존재했던“엘리야”선지자가 예수님 당시에”세례요한”의 몸을 입고 다시 오신 것입니다 때문에 예수님은 너희가 오리라하고 기다리는“엘리야”가 이미”세례요한”의 몸을 입고 왔다고 말씀하신 것입니다 그런데 예수님의 이러한 말씀 즉“전생“의 대한 말씀은 들을 귀가 없는 자는 들을 수 가 없다는 것입니다
 
마태복음11:14 만일 너희가 즐겨 받을진대 오리라한 엘리야가 곧 이 사람(세례요한)이니라 이 말씀은 말라기 선지자가 다시 오리라고 예언한“엘리야”선지자가”세례요한”의 몸을 입고 와 있다는 말씀입니다. 즉 예수님은“전생“에 있었던”엘리야”가”현생”에 다시”세례요한”의 몸을 입고 이미 와 있다고“전생과 윤회“를 말씀하고 있다는 것입니다, 마태복음17:11-13예수께서 대답하여 이르시되 엘리야가 과연 먼저 와서 모든 일을 회복하리라 내가 너희에게 말하노니 엘리야가 이미 왔으되 사람들이 알지 못하고 임의로 대우하였도다, 인자도 이와 같이 그들에게 고난을 받으리라 하시니 그 제서야 제자들이 예수께서 말씀하신 것이 세례 요한인 줄을 깨달으니라,  이렇게 확실하게 기록된 말씀을 오늘날 신학박사들은 "전생과 윤회"를 부정하는 것입니다 하나님의 말씀을 부정하는 것은 곧 하나님을 부정하는 것입니다 상기의 본문 말씀에 예수님은 너희가 현제 너희의 모습을 보고 기뻐하지만 너희가 죽은 것도 아니고 산 것도 아닌 존재 곧“전생“에 존재하던 자신의 모습을 볼 때 너는 어떻게 감당하겠느냐고 말씀하십니다,
 
오늘날기독교인들은 이 말씀을 이해 할 수 없고 받아들일 수도 없다고 생각 합니다, 왜냐하면 기독교인들은“내생”에 천국에 간다는 것은 믿으나“전생“이 있다는 것은 기독교에서부정을 하고 있기 때문에 처음 들어보는 말씀이라 이해를 못하는 것입니다 이런 말씀 때문에 기독교인들은“도마복음서”를 이단시 하며 예수님의 말씀으로 인정을 하지 않기 때문에“도마복음서”를 신약성경에서 삭제한 이유 중에 한 대목입니다 그런데 예수님은“전생“에 대한말씀을“도마복음서”에만 말씀하신 것이 아니라 신약성경4복음서를 통해서도 말씀하고 있는 것입니다 결국기독교인들이“전생“의 말씀을 부정하고 이단시 하는 것은 곧 예수님과 하나님을 이단이라고 말하는 것과 똑 같습니다,
 
때문에 예수님은 너희가 현실에 존재하는 모습만 보고 좋아 하지만“너희가 전생의 네 모습을 본다면 어떻게 감당하려고 하느냐“ 라고 말씀하시는 것입니다 오늘날기독교인들이 만일”현생“에서 자신의 존재의 모습을 정확히 볼 수 있다면“전생“의 자신의 모습과”내생“에 나타날 자신의 모습 까지도 볼 수 있다는 것입니다, 그런데 자신이 어디로부터 와서 이 세상을 살고 있으며 또 어디로 가는지도 모르면서“전생“을 부정하는 것은 아직 자신의 존재 자체도 모르고 있다는 증거입니다 우리가 이 세상을 살아가는 것도 어제가 없으면 오늘이 있을 수 없고 오늘이 없으면 내일도 있을 수 없듯이“전생“이 없는”현생”이 있을 수 없고”현생”이 없는“내생”도 존재할 수가 없다는 것은 너무나 당연한 이치이며 자연의 원리이기도 한 것입니다. 그런데 불교인들도“전생과 윤회“을 인정하는데 기독교만“전생과 윤회“를 부정하는 것은”하나님”(神)의 존재를 부정하는 것입니다
 
 

2018-01-28 04:44:19
► 이 글에 대한 독자들의 의견
등록된 의견이 없습니다.
로그인 해주세요!
주간운세
시민권 취득 예상문제
운전면허 예상문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