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한국일보

오피니언
Los Angeles
커뮤니티
 
종교마당
제목 성경의 기록된 40일의 영적 의미는?
작성자 kaatchan

성경에서 40이라는 숫자의 의미를 알면 그리스도인의 신앙이 어떠해야 되는지를 알게 됩니다. 땅의 고난의 수자인 4에다 꽉 찬 수인 10을 곱한 40이라는 수자는 성경에서 이 땅에 있어서의 시험과 환난을 나타내는 수자로 쓰입니다. 그러므로 40은 반드시 통과하고 승리해야 온전한 하나님의 사람이 되는 수자입니다. 모세는 호렙 산에 올라가 40일 40야를 물도 마시지 않고, 금식하면서 여호와의 명을 기다렸고(신9:9)예언자 엘리야는 40일 40야를 먹지 않고 같은 호렙 산에 이르렀고(왕상19:8),노아의 홍수는 40일일 동안 계속되었고 이스라엘 민족이 40년 동안 광야를 방황했고(민14:33)애급은 40년 동안 황무한 땅으로 있으리라고 했습니다(겔29:12).

​또 예언자 에스겔은 40일 동안 유다의 죄를 지고 엎드렸고(겔 46)악인의 형벌로서 매 40대를 때리게 하였고(신25:3),산모는 산후 40일을 지나지 않으면 성소에 들어가지 못했다(레12:1-4).예수께서 40일 40야를 광야에서 단식하셨다고 하는 것도(마4:2)이 예를 본받은 것입니다. 즉 고난이나 괴로움이라고 하면 40이라고 말했으며, 반드시 40의 정수를 말한 것이 아닙니다. 그래서 예수께서 40일 동안 금식하셨다는 것을 보고, 즉시 이 사실을 생리학적으로 설명하려고 초조할 필요는 없습니다. 앞에서도 말한 것처럼, 모세도 엘리야와 같이 40일 동안 금식했다는 것입니다. 40은 고난을 잘 통과할 때에만 빛나는 수자입니다. 그러므로 예수는 40일 동안 단식하며 마귀의 시험을 슬기롭게 통과함으로 공생애를 시작할 수 있었던 것입니다.

교회와 그리스도인은 이와 같이 40으로 상징되는 시련을 극복해야만 하는 것을 성경은 처음부터 보여 주고 있는데도 기독교는 이시련을 세상과 싸워 이기는 도입니다. 이것을 십자가의 도라고 말하는 것을 보아도 알 수 있습니다."40일이 지나면 니느웨가 무너지리라"(욘3:4)니느웨는 종교적인 도시였다. 그 당시 모든 도시들이 그러했습니다. 니느웨에는 하나님께 닿게 하기 위해 하늘까지 높이 쌓았던 바벨탑들입니다. 종교지도자들이 당시생활을 지배했으므로 그 사회는 질서와 안전을 보장 받았습니다. 니느웨 사람들은 제사와 의식을 지키고 규율에 복종함으로써 위험요소를 제거했습니다.

그렇게 신은 인간에게 봉사하는 존재로 전락했습니다. 사람들은 위험으로부터 자신을 보호하기 위해 도시로 모여듭니다. 또한 편리함과 예술과 음악과 문학으로 하늘의 기쁨을 만끽하고 편리함을 누리기 위해 도시를 선호합니다. 40이라는 숫자는 그 핵심에 소망이 담겨 있는 전형적인 성경 용어입니다. 40일은 시험을 치루는 기간입니다. 나를 낮추시며 시험하셔서 내 마음이 어떠한지 그 명령을 지키는지 아니 지키는지 달아 보는 기간입니다. 40일 자기 삶의 실체를 시험할 수 있는 기간입니다. 자신이 따르는 진리와 온전 성을 시험할 수 있는 기간입니다. 자신의 삶이 진정한 삶인가, 아니면 교묘한 문화가 만들어낸 하찮은 모조품인가?

나의 말과 행동은 나 자신의 것인가, 아니면 내가 하는 일을 나보다 더 알지 못하는 자들로부터 빌려온 것인가? 하나님께서는 나의 삶을 능숙하게 다듬어 나가고 지혜롭게 인도하시는가, 아니면 제대로 교육 받지 못한 나의 변덕과 어린아이 죄악이 나를 다른 사람들과 동일한 가장 낮은 수준으로 약화시키고 있는가? 이런 식으로 나의 여생을 보내야 하는가? 우리의 모든 경우에서 40이라는 숫자는 종말론적으로 사용되었습니다. 마지막 날인 40번째 날이 도래하려면 그 이전에 서른아홉 번의 날이 선행되어야 합니다. 사람들은 서른아홉 번의 날 동안 40일의 현실성에 걸 맞는 종말론적인 압박감을 경험합니다. 그날들을 신앙으로 예배하는 삶을 위한 훈련장이 됩니다. 그날들은 십자가에 순종해야 한다는 인식을 더욱 분명하게 합니다. 40일의 기간이 제대로 효력을 발휘하면 생명은 새로운 방식으로 시작됩니다. 40일을 무시하면 생명은 파멸됩니다.

2018-02-02 15:25:35
► 이 글에 대한 독자들의 의견
등록된 의견이 없습니다.
로그인 해주세요!